바로가기 메뉴
본문 바로가기
ENGLISH

글자크기

대기 중 이산화탄소 증가, 항공기 운항시간과 연료 소모에 미치는 영향은?

2017-03-14

보도자료 상세보기 입니다. 작성자, 조회수, 내용, 첨부파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.
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4583

대기 중 이산화탄소 증가, 항공기 운항시간과 연료 소모에 미치는 영향은?
- 기상청, ‘5회 항공기상 국제 공동연수회개최


□ 기상청(청장 고윤화)은 11월 2일(수)부터 3일(목)까지 이틀 동안 제주도 에서   "제5차 항공기상 국제 공동연수회"를 개최한다.  ○ 이번 공동연수회는 항공기의 결항·지연 등을 유발하는 위험기상(△강풍 △대설 △난류 등)      정보를 신속하고 정확하게 제공하는 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되었다.

 

□ 연세대학교 전혜영 교수팀과 공동으로 주최하는 이번 연수회는 △미국 △영국 △독일    △국내 대학 △대한항공 등 국내외 항공기상 전문가 70여 명이 참석한다.

 

□ 이번 연수회는 △항공기상 예보시스템 (Ⅰ), (Ⅱ) △국지기상 예측시스템 및 급변풍(윈드시어)   △기후변화와 예보개선으로 구성되며, 총 18편의 논문이 발표된다.   ○ 또한, 각국의 항공기상 정보와 연구방향을 공유하고 항공기상 서비스 고도화를 위해      공동연구 및 협력방안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.

 

□ 주제발표에서 영국 리딩대학교의 윌리암스(Williams) 교수는 기후모델과 런던-뉴욕 간    운항노선 알고리즘을 결합한 수치실험에서  ○ 대기 중 이산화탄소 농도가 2배가 되었을 때 기존 왕복비행 시간에 비해 약 1분 6초가      더 걸린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.

 

□ 영국기상청의 길(Gill) 박사는 항공기 운항에 위험요소로 작용하는 △난류 △착빙    △대류운 발생 정보를 다양한 모델의 초깃값을 이용한 앙상블 예측시스템을 통해 정확하게    예측할 수 있음을 제시할  예정이다.

 

□ 국내에서는 연세대학교 전혜영 교수의 동아시아 및 전 지구 영역의 한국형 항공난류    예측시스템 개발과 국립기상과학원의 인천국제공항 강풍 예측시스템 결과 발표가 예정되어 있다.

 

□ 고윤화 기상청장은 “이번 공동연수회는 국제적인 항공기상 정보와 연구 방향을 공유하는    소통의 장으로써, 항공기상 예‧경보 정확도 향상 및 새로운 기상서비스 창출을 위한 계기가   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.” 라고 밝혔다.

 

* 자세한 사항은 첨부물이나 해당부서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.






첨부파일 hwp 161101_보도자료(항공기상국제워크숍+개최)_2.hwp  pdf 161101_보도자료(항공기상국제워크숍+개최)_2.pdf  
목록

만족도평가

관련기관 바로가기 링크

기상청 홈페이지 새 창 열림
기상청 날씨누리 새 창 열림
기상청 날씨마루 새 창 열림
기상청 기상자료개방포털 새 창 열림
풍력 태양광 기상자원 홈페이지 새 창 열림
국립기상과학원 ARGO홈페이지 새 창 열림
/CA//OP/DF/main.jsp, 3