바로가기 메뉴
본문 바로가기
ENGLISH

글자크기

가뭄 속에 내린 봄비의 경제적인 가치는?

2015-04-15

보도자료 상세보기 입니다. 작성자, 조회수, 내용, 첨부파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.
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4599

가뭄 속에 내린 봄비의 경제적인 가치는?

- 3월 31일 전국에 내린 강수의 경제적 가치는 약 2,500억 원 추산 -


□ 기상청(청장 고윤화)은 3월 31일 전국에 내린 비의 경제적 가치를 약 2,500억 원 가량으로 추산하였다.

 

□ 2014년 12월 이후, 강원도를 중심으로 중북부지역 강수량이 평년  20~40%로 가뭄이 심화되면서 물부족 현상이 심각함에 따라, 국정과제인 총체적인 국가재난관리 체계에 기여하고 국민과 소통하는 정부3.0의 정책에 부흥하기 위하여 봄비의 경제적 가치를 추산하였다.
 ○ 항목별 경제적 가치를 계산하면, 강수 발생 후 전국 평균 미세먼지 농도가 68.3㎍/㎥ 정도 감소하여 대기질 개선 효과가 약 2,300억 원으로 가장 높았다.
 ○ 다음으로 241,058가구가 가뭄피해에서 벗어나 약 70억 원의 이득효과가 생겼다.
 ○ 수자원 확보와 산불예방 측면에서 약 32.7억 원과 3.0억 원으로 평가되었다.

 

□ 항목별 경제적 가치 계산은 비가 내린 뒤 대기질 개선과 가뭄피해지역 감소는 사회적 비용을 적용하였다. 전국 평균 강수량을 수자원으로 환산하였으며 유출율 40%, 원수 판매율 36% 그리고 ㎥당 단가를 50.3원으로 각각 적용하였다. 산불예방 효과는 강수 이전 10일간 전국 산불피해 복구비용을  ha당 복구비용(5,414,000원)을 적용하였다. 

 

□ 전국적으로 내린 하루(3월 31일) 동안의 다소 적은 강수(전국 평균 강수량 4.5mm)에 대한 경제적 가치를 분석하였으나, 농작물·나무·식물의 성장 등 경제적 가치를 산정하기 어려운 항목과 극심한 가뭄 중 많은 비가 내리는 경우는 그 경제적 효과는 훨씬 클 것으로 예상한다.
 ○ 특히, 2~3일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10~40㎜의 다소 많은 봄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, 가뭄 해소에 많은 도움이 되고 그 경제적 가치는 매우 높을 것으로 예상한다. 

 

□ 박관영 기상청 국립기상과학원장은 “이번 봄비의 경제적 가치는 국민과의 소통을 존중하는 정부 3.0의 정책에 따라 가뭄기간 내린 강수의 경제적 가치를 재발견할 수 있었다.” 며 “또한, 가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는 계기가 되고 비·바람과 같은 기상자원의 중요성을 인식할 수 있는 근거로 활용할 것으로 기대한다.” 라고 말했다.


※ 자세한 내용은 첨부물을 참조하시거나 해당과(국립기상과학원 응용기상연구과 과장, 김백조/064-780-6752)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.


첨부파일 hwp 150401_보도자료(봄비의+경제적+가치).hwp  pdf 150401_보도자료(봄비의+경제적+가치).pdf  
목록

만족도평가

관련기관 바로가기 링크

기상청 홈페이지 새 창 열림
기상청 날씨누리 새 창 열림
기상청 날씨마루 새 창 열림
기상청 기상자료개방포털 새 창 열림
풍력 태양광 기상자원 홈페이지 새 창 열림
국립기상과학원 ARGO홈페이지 새 창 열림
/CA//OP/DF/main.jsp, 3